News

Know about market updates

웨그먼스, 워싱턴 부동산 시장 활력소 되나?

094219754

미국인들이 가장 좋아하는 마켓 ‘웨그먼스(Wegmans)’가 워싱턴 지역에 공격적인 진출을 가속화 하고 있어 주목된다. 웨그먼스는 홀푸드와 함께 지역 부동산 가격을 상승시키는 주요 업체로 지역개발에 막대한 역할을 견인하는 요소로 알려져, 웨그먼스 사의 공격적 진출이 워싱턴 지역 부동산 시장에 미칠 영향에 전문가와 지역…

Read more

워싱턴 최고층 빌딩, 타이슨스 코너에 들어선다

092746497

워싱턴 지역에서 가장 높은 빌딩이 타이슨스 코너에 들어선다. 워싱턴 비즈니스 저널에 따르면 최근 페어팩스 카운티 스프링 힐 메트로 역 인근 7 에이커 부지에 2000만 SF의 개발 계획이 발표됐는데, 계획 중에는 48층의 워싱턴 지역 최고층 빌딩 ‘아이코닉 타워’(가칭)의 건설이 포함됐다. 아이코닉…

Read more

현명한 첫 집 장만

융자 사전승인·다운페이먼트 등 준비 현금 구매는 셀러에게 매력적인 제안 현재의 주택시장은 단기 차익을 기대하기는 어려워도 아직 낮은 이자율로 인하여, 적어도 3년 이상 거주하려는 실수요자들에게는 좋은 때이므로 많은 바이어들이 집을 찾고 있다. 그러나 실제로 주택을 구매하는 과정은 의외로 복잡하여 먼저 철저한…

Read more

볼티모어 1위, 워싱턴DC 10위

워싱턴 DC가 전국에서 ‘고객들에게 가장 유리한 부동산 시장’ 10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산 전문기업 ‘질로우스’(Zillows) 조사발표에 따르면 고객들에게 유리한 부동산 시장(Buyer’s market)이란 리스팅에 오른 기간이 긴 매물이 많아 가격조정 조건이 고객들에게 유리한 지역을 뜻한다. 조사에 따르면 1위는 메릴랜드 볼티모어, 2위는 마이애미였고,…

Read more

미국과 한국 부동산 세금 비고

한국의 취득세는 다른 나라에 비해 몇 십 배나 높은 수준이다. 미국은 취득세라는 것이 따로 없고 집을 사 등록하는데 100달러(11만5000원) 정도의 수수료만 부과한다. 이에 비해 한국은 서울 지역의 평균가에 해당하는 아파트만 사도 658만원 이상의 취득세를 부과한다. 미국보다 60배 정도 많은 취득세를…

Read more

워싱턴DC 사우스 웨스트가 확 바뀐다

워싱턴DC의 랜드마크로 거듭날 MLS DC유나이티드 ‘아우디 필드’ 경기장의 착공식이 27일 성황리에 열린 가운데, 다음 날인 28일에는 인근에 52만 스퀘어피트 규모의 대형 주상복합타운의 건설신청서가 접수되는 등 워싱턴 DC 사우스 웨스트 지역 개발이 아우디 필드 경기장 건설로 물꼬를 트고 있다. 2만석 규모의…

Read more

지하실 개조 합법화하면 주택난 해소 가능

주택 지하 개조를 합법화하면 뉴욕시의 주택난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는 보고서가 나왔다. 17일 경제 전문지 크레인스뉴욕에 따르면 시민주택계획자문위원회(Citizens Housing and Planning Council, CHPC)는 16일 발표한 보고서를 통해 빌 드블라지오 시장의 서민 주택 안정화 계획에 1가구 주택 지하 개조 합법화 방안이…

Read more

HARP(연방 주택재융자프로그램) 이용 감소세

연방 주택재융자프로그램(HARP)을 이용하는 주택소유주가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연방주택금융청(FHFA)이 발표한 ‘재융자 보고서(Refinance Report)’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10~12월) 동안 HARP 신청 건수는 1만3220건으로 3분기(1만5597건)보다 약 15% 감소했다. 같은 기간 전체 주택 재융자 건수 75만769건 중 HARP를 통해 새로 융자를 받은 비율도…

Read more

내 손안의 부동산

노모포비아(nomophobia) 증후군이란 것이 있다. 이 말은 ‘no mobile phobia’를 줄인 것으로 휴대전화가 없을 때 느끼는 공포증을 말한다. 일종의 중독증상인데 현대인에게 가장 가까이에서 큰 영향력을 끼치고 있는 스마트폰에 관한 것으로 휴대전화가 없으면 초조해하거나 불안감을 느끼는 증상이다. 많은 사람들이 휴대전화를 수시로 만지작거리거나…

Read more

볼티모어 주택 시장 여전히 ‘핫’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됐지만, 볼티모어 일원 부동산 시장은 여전히 뜨거운 것으로 조사됐다. 부동산 통계 전문회사인 MRIS에 자료를 제공하는 RBI의 11월 부동산 거래 현황을 보면 볼티모어 일원에서 한 달 동안 거래된 주택은 2863채로 나타났다. 1년 전보다 무려 20.6% 증가한 수치다, 중간 가격도…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