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Posts in Category

부동산뉴스

올해도 바이어들 한숨소리… 치열한 내집 마련 전쟁

새해도 이미 한 달이 지났다. 올해에는 꼭 내 집을 마련해야지 했던 바이어들의 부푼 기대가 다시 실망감으로 바뀌고 있다. 집값 오름세는 잠잠해질 기미를 보이지 않고 한동안 낮은 수준에 머물렀던 이자율이 갑자기 올라 주택 구입이 더욱 힘들어졌기 때문이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주택 시장이…

Read more

캐시 바이어 상대하려면 ‘완전’ 승인서 필수

최근 2년 사이 주택을 구입했거나 시도해 봤다면 내 집 마련 여건이 얼마나 열악한지 몸소 체험했을 것이다. 주택 구입 능력을 충분히 갖췄음에도 불구하고 과도한 경쟁에서 밀려나는 경우가 많아 주택 구입이라면 이제 진절머리가 난다는 바이어도 많다. 특히 구매 대금 전액을 현금으로 지급하는‘캐시…

Read more

간단한 에어필터 교체만으로 집과 가족 건강 보호한다

주택 건물 관리만 잘해도 주택 가치를 높일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주택 소유주들은 바쁘다는 핑계로 관리에 소홀하다. 소 잃고 외양간 고치지 않으려면 올해부터는 평소에 간단한 주택 관리에 나서는 것이 좋다. 주택 관리라고 하면 으레 전문 업체를 통해서 해야 하는…

Read more

새해에도 집값은 떨어질 기미 없고 금리만 올라

연초부터 바이어들의 움직임이 더욱 바빠지고 있다. 집값은 떨어질 기미를 보이고 있지 않는 데다 모기지 이자율이 갑자기 오르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게다가 주택 시장에 나오는 매물도‘가뭄에 콩 나듯’ 해 바이어들에게 올해 1월은 역대 최악의 1월이 될 것이란 전망이다. 부동산 업체 레드핀이 주택…

Read more

재융자, 이자율 오른다고 놀라지 말고 여러 은행 비교해야

최근 모기지 이자율이 빠른 오름세를 보이자 주택 바이어들이 바짝 긴장하고 있다. 이자율이 오르면 주택 구입 비용이 상승하고 그만큼 주택 구입 능력은 떨어지기 때문이다. 이자율 상승세에 긴장하는 것은 바이어뿐만 아니다. 재융자를 계획했지만 그동안 실행에 옮기지 못했던 주택 소유주들도 이자율 변동에 촉각을…

Read more

주택압류 전년비 67% 급증 ‘차압비상’

▶ 모기지 유예 조치 끝나자 대출 상환 제때 못해 ▶ 금리 상승시 사태 악화 연방 정부와 대출기관의 주택담보대출(모기지) 유예 프로그램이 대부분 지난달 말 종료되면서 주택 압류 건수가 크게 늘어나 ‘차압 바람’이 미 전역을 휩쓸고 있다고 경제매체 CNBC가 14일 보도했다. 주택정보업체…

Read more

미 4월 주택가격 14.6%↑…34년만에 역대 최대폭 상승

ssaa

29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따르면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코어로직 케이스-실러 4월 전국주택가격지수는 전년 동월보다 14.6% 급등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1987년 관련 통계 집계를 시작한 이래 34년 만에 가장 큰 폭의 상승이다. 역대 최저 수준의 주택담보대출(모기지) 금리로 수요가 넘치는 가운데 시장에 매물로 나오는 주택 공급이 크게 모자란…

Read more

미국 고급주택 시장 때 아닌 호황, 거래 작년 대비 81% 증가

saaaaa

최근 주택 시장에서는 수요가 있지만 매물이 없어 거래가 감소하는 특이한 현상이 거듭되고 있다. 이 같은 현상은 주로 중저가대 매물 시장에서 주로 나타나는 현상으로 고급 주택 시장과는 거리가 먼 이야기다. 한동안 집을 내놔도 보러 오는 사람조차 없었던 고급 주택 시장에서 지난해부터…

Read more

미국 주택 매매 성공의 관건은 ‘타이밍’

Landlord unlocks the house key for new home.  Real Estate Agents, Sales Agents concept.

▶ 화·수·목 등 주중에 나온 매물 최고 7,000달러 높게 매매 ▶ 바이어, 월초·화요일 공략해 오퍼 보내면 성사 가능성 ↑ 요즘엔 내놓은 집이 안 팔리면 이상할 정도다. 바이어들이 마치 먹잇감만 기다리는 맹수처럼 매물이 나오자마자 채가는 사례가 흔하다. 하지만 같은 조건의 매물이라도…

Read more